• 구름조금동두천 16.7℃
  • 흐림강릉 17.1℃
  • 구름많음서울 18.4℃
  • 구름많음대전 19.7℃
  • 구름많음대구 18.4℃
  • 구름조금울산 17.3℃
  • 흐림광주 20.1℃
  • 구름많음부산 18.7℃
  • 구름조금고창 16.6℃
  • 구름많음제주 20.9℃
  • 흐림강화 15.4℃
  • 흐림보은 17.8℃
  • 흐림금산 17.8℃
  • 구름많음강진군 18.8℃
  • 구름많음경주시 15.8℃
  • 구름조금거제 19.5℃
기상청 제공
메뉴

(강원일보) [2보]경찰, 의암호 사고 관련 춘천시청 인공 수초섬 관리 업체 등 11곳 압수수색

URL복사

인공수초섬 설치, 관리업체 등 전방위 증거자료 확보 나서

4명이 숨지고 2명이 실종된 춘천 의암호 선박 전복사고와 관련해 경찰이 12일 춘천시청과 인공 수초섬 관리 업체 등 11곳을 전격 압수수색했다.

 

 

강원지방경찰청과 춘천경찰서 형사들로 구성된 '의암호 조난사고 수사전담팀'은 이날 오후 1시 30분부터 춘천시청과 인공 수초섬 설치·관리 업체 등 11곳에 대해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.

이번 압수수색은 폭우가 쏟아지고 댐 방류가 한창인 위험한 상황에서 인력과 선박 3척이 왜 무리한 인공 수초섬 고박 작업에 투입됐는지 인공 수초섬 인공 수초섬 설치 및 관리와 관련된 서류와 사고 당일 작업 지시 여부와 관련된 증거 자료를 확보하기 위해 이뤄졌다.

압수수색에는 춘천경찰서 형사과장 등 총 25명이 동원됐다. 또 컴퓨터와 노트북 등의 전자 정보를 압수하기 위해 디지털포렌식 전문요원 4명도 압수수색에 참여했다.

수사전담팀은 압수수색을 통해 확보한 증거자료들을 분석하고, 그동안 확보한 각종 CCTV, 차량 블랙박스, 통화내역, 관련자 진술 등을 종합해 한 점 의혹도 없이 투명하게 사고 경위를 규명할 계획이다.

지난 6일 오전 11시 34분께 춘천시 서면 의암댐 상부 500m 지점에서 인공 수초섬 고박 작업에 나선 민간 고무보트와 춘천시청 환경감시선, 경찰정 등 선박 3척이 전복됐다.

이 사고로 7명이 실종돼 이날 현재까지 1명이 구조되고 4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. 환경감시선에 탔던 기간제 근로자 2명은 아직 찾지 못하고 있다.

 

이태영 기자


포토뉴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