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구름많음강릉 1.0℃
  • 맑음서울 -3.6℃
  • 연무인천 -3.4℃
  • 구름조금원주 -3.4℃
  • 맑음수원 -3.4℃
  • 구름많음청주 -0.9℃
  • 연무대전 -2.0℃
  • 연무포항 1.5℃
  • 연무대구 -0.7℃
  • 연무전주 -0.6℃
  • 연무울산 2.1℃
  • 연무창원 2.2℃
  • 구름많음광주 1.0℃
  • 구름많음부산 4.0℃
  • 흐림순천 0.7℃
  • 박무홍성(예) -4.0℃
  • 흐림제주 6.2℃
  • 구름많음김해시 1.3℃
  • 구름많음구미 -1.5℃
기상청 제공
메뉴

(매일신문) 코로나가 바꾼 소비판도…무인결제 가맹점 440%↑ 유흥주점 52%↓

URL복사

신한카드 빅데이터 연구소 조사…사회적 거리두기 영향 여부가 큰 듯

 

 

코로나19 시대로 접어들면서 우리나라 소비 업종의 판도가 변한 것으로 나타났다. 사회적 거리두기 등이 오랜기간 지속되면서 실외 골프장·무인매장 등은 뜨고, 유흥주점·여행사 등은 쇠락했다.

 

신한카드 빅데이터 연구소는 16일 코로나19 사태 이전인 2019년 1∼9월과 코로나19가 유행 중이던 2021년 1∼9월의 주요 업종별 가맹점 신규 개설 현황을 비교해보니 이런 결과가 나왔다고 밝혔다.

 

가장 주목받은 업종은 실외 골프장과 테니스장이었다. 조사 기간 신규 가맹점은 실외 골프장이 131%, 테니스장이 174% 늘었다. 실외 골프장 업종상 코로나19의 영향을 거의 받지 않았고 해외로 나가지 못하는 골프 수요도 흡수해 폭발적인 인기를 누렸다. 테니스 또한 코로나19로 건강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실내 테니스장에 수강생이 몰려 특수를 누렸다.

 

자동판매기 등 무인결제 신규 가맹점은 440% 폭증했다. 코로나19가 무인화 바람을 가속화한 것이다. 스터디카페 체인점도 31% 증가했다. 학원법 규제를 받는 독서실과는 달리 휴게음식점 등으로 등록할 수 있고, 영업시간도 비교적 자유로워서다. 아울러 코로나19 사태로 심리적 불안이 커진 탓인지 무속·철학관과 심리 상담 관련 신규 가맹점이 각각 5%와 25% 늘었다.

 

코로나19 사태로 가장 큰 타격을 받은 업종은 여행사와 더불어 유흥주점이었다.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세계 각국이 문을 닫아걸어 관광여행사 신규 가맹점은 조사 대상 기간에 70%나 줄었다.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집합 제한 등으로 일반 유흥주점과 룸살롱·단란주점은 신규 가맹점이 각각 52%와 53% 급감했다. 모임이 줄어들고 재택 확산으로 뷔페와 패밀리 레스토랑, 구내식당, 푸드코트도 각각 63%, 48%, 48% 감소했다.

 

코로나19로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하면서 화장품 매출 저조의 영향으로 화장품 관련 신규 가맹점도 크게 줄어 화장품 방문 판매는 조사 기간 55%, 화장품점은 21% 감소했다.

 

밀집된 공간에서의 소비도 직격탄을 맞았다. PC방과 노래방, 당구장의 신규 가맹점은 이 기간 각각 68%, 42%, 43%가 줄었다. 사우나·목욕탕과 결혼 서비스도 각각 40%와 37% 감소했다.